2022 SS - lesugiatelier
 
 


























































  • 2022 SS
  • 0원
  • We recollect those times when we were young and immature inside the photo booth altogether. It captured the reckless and shining moments of our youth.
    It brings out embarrassing yet happy memories when it’s found in our wallets after it’s long forgotten. This reminiscence is how the SS22 SU GI collection started.


    그 시절, 철없지만 밝고 반짝이던 순간이 담겨있는 스티커 사진. 지갑 속에 넣어둔 채 잊혀졌던 사진을 오랜만에 꺼내 보니, 지나간 시절이 떠오른다. 다들 마음 한켠에 넣어두었을 추억을 담아 SS22 SU GI의 컬렉션이 시작되었다.